미 신규 실업수당 29만건…코로나 사태 후 최저치

미국 노동부는 지난주(10월 3∼9일) 신규 실업수당 청구 건수가 29만3천 건으로 집계됐다고 14일(현지시간) 밝혔다. 전주보다 3만6천 건 줄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후 최저치 기록을 다시 썼다. 지난주 청구 건수는 블룸버그통신이 집계한 전문가 전망치 32만 건을 크게 밑돌았다. 최소 2주간 실업수당을 청구하는 ‘계속 실업수당 [전체본문 2021-10-14 21:39:00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