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조’ 모은 아쉬세븐, 사업 실체 없었나… 화장품 위탁생산 ‘100억 미만’

2021-09-15 18:00:00Z
화장품 위탁 판매를 통해 고수익을 지급하겠다며 1조 원 규모 자금을 모은 것으로 알려진 아쉬세븐이 정작 화장품 생산량은 미비한 것으로 나타났다. 직접 생산은 없고, 위탁생산 규모도 끌어모은 것으로 알려진 액수 대비 1% 수준에 불과했다. 13일 아쉬세븐과 조합원 등에 따르면 아쉬세븐은 2014년부터 조합원들에게 도매가격으로 화장품을 판매했다가 다시 위탁을
원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