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 망명 티베트인 부대 중국 국경 배치…긴장 고조

2021-07-20 10:00:00Z
인도군에는 중국에서 망명한 티베트인으로만 구성된 특수국경군(Special Frontier Forces·SFF)이라는 막강한 전투부대가 있다. 1962년 창설된 SFF는 현재 7개 대대 규모로, 병력은 5000여 명이다. 인도군은 그동안 SFF를 중국이 아닌 파키스탄과 국경지대에 배치해왔다. 중국에 대한 적개심에 불타는 SFF 병사들이 자칫 감정을 억누르지
원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