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변이 바이러스 검출률 47.1%…’델타 변이’ 72% 차지

19일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지난 11일부터 17일까지 최근 1주일간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에 감염된 사례가 1001건 추가됐다. 국내 확진자 중에 변이 바이러스 검출률은 47.1%로 지난주보다 10.2%p 증가했다. 델타형 변이 바이러스의 검출률은 10.6%p 증가해 33.9%를 차지했다. 변이 바이러스의 71.8%는 델타 변이가 차지한 셈이다. [전체본문 2021-07-19 16:30:07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