エルサルバドルやイラン、ビットコイン採掘で外貨獲得 (엘살바도르, 이란은 비트 코인을 채굴하여 외화를 적립

2021-06-14 05:00:00Z
経済が苦境にあえぐ国が暗号資産(仮想通貨)ビットコインのマイニング(採掘)事業に力を入れている。中米のエルサルバドルが国家としての事業参入を表明したほか、イランやロシアなどの採掘シェアが上昇している。ビットコインが経済制裁を骨抜きにする外貨獲得の手段になっている実態が浮かび上がる。「私は今、(国営の地熱発電会社)ラゲオの社長に二酸化炭素排出量ゼロの火山エネルギーを使った(ビットコインの)採掘施

엘살바도르, 이란은 비트 코인을 채굴하여 외화를 적립
경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가는 채굴(채굴) 암호화폐 자산(가상화폐) 비트코인에 초점을 맞추고 있습니다. 중미의 엘살바도르는 국가로서 사업에 진출한다고 발표했으며 이란, 러시아 및 기타 국가에서 광업 의 점유율이 증가했습니다. 비트코인은 경제 제재를 줄이기 위해 외화를 얻는 수단이 되었습니다. “저는 이제 [국영 지열 발전 회사] 라지오 사장에게 화산 에너지의 이산화탄소 배출제로 [비트코인]을 채굴해 달라고 요청했습니다.
FULL TEXT (일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