巨額経済対策 米国の再生につなげられるか (대규모 경제 조치는 미국의 활성화로 이어질 수 있습니까?

2021-04-11 05:00:00Z
米国のバイデン大統領が、8年間で2兆ドル(220兆円)規模の経済対策案を発表した。老朽化したインフラの更新と、半導体を始めとする重要産業の強化が柱だ。 製造業や建設業を活性化し、低所得層や中間層の所得を底上げすることで、新型コロナウイルスの感染拡大で一段と広がった格差の是正につなげる狙いがある。 対策案は、戦時を別とすれば、1930年代に世界恐慌を克服するために実施した「ニューディール政策」以来の

대규모 경제 조치는 미국의 활성화로 이어질 수 있습니까?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8년 동안 2조 달러(220조 달러) 규모의 경제 계획을 발표했다. 주요 축은 노후화된 인프라의 재생과 반도체 와 같은 중요한 산업의 강화입니다. 제조 및 건설 산업의 활성화와 저소득 층과 중산층의 소득을 낮추면 새로운 코로나 바이러스의 확산으로 인한 격차 확대를 바로잡는 것이 목표입니다. 전쟁 세월이 흐르는 것 외에도, 제안된 조치는 대공황을 극복하기 위해 1930년대에 시행된 뉴딜 정책 이후 시행되고 있다.
FULL TEXT (일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