世界経済、前途に難題 途上国と先進国で格差 IMF「金融リスク」 (세계 경제, 개발도상국과 선진국 간의 격차 “재정적 위험”

2021-04-06 21:53:39Z
IMFによるとコロナ危機を受けた主要国の財政出動の規模は計16兆ドル(1760兆円)に達した。2020年の世界成長率はマイナス3・3%だったが、こうした景気対策がなければ「昨年の景気悪化は3倍悪い水準になっていた」と試算する。 米国などで大型対策が成立し、IMFは6%の世界成長率を想定する。コロナ禍前の19年末の国内総生産(GDP)水準を牽引(けんいん)役の米国は21年前半、日本は21年後半に回復

세계 경제, 개발도상국과 선진국 간의 격차 “재정적 위험”
IMF에 따르면 코로나 사태의 영향을 받는 주요 경제의 재정 이동 규모는 총 16조 달러에 달했습니다. 2020년 세계 성장률은 마이너스 3.3%였지만, 이러한 경제 조치가 없었다면 “작년의 경제 악화는 3배 나빠졌을 것”이라고 추정됩니다. 미국 및 기타 지역에서 대규모 조치가 제정되었으며 IMF는 6%의 글로벌 성장을 기대하고 있습니다. 코로나 재해 이전에 2019년 말 국내총생산(GDP) 수준을 주도한 미국은 2021년 상반기와 2021년 하반기에 일본을 회복했습니다.
FULL TEXT (일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