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총리 “디지털경제 선도…구글세 대비 서둘러야”

정세균 국무총리는 23일 “국제사회의 디지털 지식재산 보호 강화와 EU의 개인정보보호규정(GDPR), 구글세(디지털세)가 통상규범으로 발전할 것에 서둘러 대비하라”고 밝혔다. 정 총리는 이날 정부세종청사에서 주재한 제28차 국가지식재산위원회에서 “디지털 대전환에 대응해 [전체본문 2021-02-23 16:02:00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