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성장 이끈 1·2세대 보내고 3·4세대 경영자 맞은 재계…세대교체 속도낼까

한국 경제 성장을 이끈 경제계 1·2세대의 시대가 지나가고 있다. 김우중 대우그룹 회장이 지난 9일 세상을 떠났고 구자경 LG그룹 명예회장이 14일 타계하면서 재계에선 이런 평가가 들린다. 지난 5년 사이 1·2세대 경영자의 퇴진은 눈에 띈다. 앞서 지난 4 … [전체본문 2019-12-14 16:08:00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