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당국 DLF 분쟁조정에 “은행株 비중 늘려라”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이 내놓은 ‘DLF 사태’ 관련 개선안은 은행권 의견이 대체로 수렵됐다. 증권가에서 은행주의 비중을 확대하라고 귀띔한 주요 배경이다. 증권가는 예상 대비 낮아진 금융당국 조정 수위에 은행 부담이 줄어 반등 여력이 충분하다고 판단했다. [전체본문 2019-12-13 11:04:00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