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위험 신탁 판매 허용해달라”…못 이긴척 은행 손 들어준 금융당국

평균 손실률 52.7%에 최대 손실률은 98.1%, 지난달까지 손실이 확정된 상품 규모만 2천80억 원. 해외금리연계 DLF는 국내 금융소비자들에게 깊은 상처를 남겼습니다. 다행히 최근엔 손실을 일부 회복하는 추세지만 이미 손실이 확정된 피해자들의 시간은 돌릴 수 … [전체본문 2019-12-12 18:04:00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