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관의 보석’ 사우디 아람코 주식거래 첫날 상한가

사우디아라비아 국영 석유사 아람코가 11일(현지시간) 오전 사우디 주식시장(타다울)에서 주식 거래를 시작했다. 이번 기업공개(IPO)는 아람코가 세계에서 가장 비싸고 이익을 많이 내는 회사로 ‘공식 인증’된다는 점에서 국제적인 관심사였다. 아람코는 지분의 1.5 … [전체본문 2019-12-12 07:16:00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