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박스’ 인공지능, 유리상자로 만들면 불안 사라질까

2016년 알파고-이세돌 대국에서 특이한 점은 누구도 알파고의 포석과 행마를 이해할 수 없었다는 점이다. 해설하는 프로기사들도 연신 “도무지 알 수 없는 알파고의 수”라고 반복했으며 알파 … (본문 전체 9/3/2018 2:35 PM)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