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령주식 매도’ 전 삼성증권 직원 “주식 매도로 이득 취할 의사 없었다”

삼성증권 배당사고와 관련해 시스템 오류로 배당된 주식을 매도한 혐의를 받고 있는 전직 삼성증권 직원들이 주식을 팔아 이득을 취할 의사가 없었다고 주장했다. 이들의 변호인들은 이른바 … (본문 전체 8/30/2018 1:51 AM)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