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 금융비서’ 시대 열린다..‘마이데이터’ 업종 신설

고액자산가가 아닌 일반 소비자도 금융 컨설턴트를 받을 수 있는 시대가 열린다. 금융위원회는 신용정보법 개정을 통해 ‘신용정보관리업’이라는 기존에 없던 금융업종을 신설하기로 했다.

뉴스 수집 시각 : 2018-07-18T19:11:00.000Z
뉴스 원문 보기 : http://biz.chosun.com/site/data/html_dir/2018/07/18/2018071801159.html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