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지주사, 비은행부문 ‘몸불리기’…KB-신한금융 ‘박빙’

[에너지경제신문=송두리 기자] 리딩뱅크 자리를 두고 KB금융그룹과 신한금융지주 간 접전이 벌어지고 있는 가운데, 금융지주사들의 비은행 부문 성장이 실적의 관건이 되고 있다. 박빙을 벌이고 …

뉴스 수집 시각 : 2018-07-11T07:08:00.000Z
뉴스 원문 보기 : http://www.ekn.kr/news/article.html?no=3735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