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스즈키자동차 중국서 철수…인도 시장 주력키로

중국은 또 자동차 메이커에 대해 내년부터 일정 비율의 전기자동차 생산을 의무화하는 규제를 도입키로 했다. 스즈키는 전기차를 생산하지 않고 있어 중국 당국의 규제강화도 철수 요인의 하나 …

뉴스 수집 시각 :2018-06-19T01:06:00.000Z
전체뉴스 보기 :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8/06/19/0200000000AKR20180619049200009.HTML